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융복합 특수영상콘텐츠 산업 육성 본격화

[아시아뉴스통신=선치영 기자]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김진규)은 대전 융복합 특수영상 콘텐츠산업을 위해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된 ‘융복합 특수영상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사업’의 성공적 유치와 전략적 운영을 위해 25일,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에서 ‘Art- Lab(특수영상 기술산업 협회)’ 추진단 발대식을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Art- Lab’(특수영상 기술산업 협회)은 향후 특수영상를 영상산업의 중점 전략 분야로 육성하기 위해 조직될 협회로서 특수촬영, 특수조명, 특수분장 및 스턴트액션, 영상 R&D, 그리고 가상스튜디오 분야 선도기술을 가진 전문기술 기업군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을 중심으로 화력대전, 웨스트월드, 아톰그립, 디엠라이트, 스튜디오 셀, 모팁이미지너리, 카이, 더투에이치, J&K콘텐츠그룹 등 총 9개 기업이 참여, 향후 협회를 조직하기 위한 추진단장 선출 및 영화, 드라마, 광고 분야에 활용할 가상 프로덕션(VP)의 구축·운영 방법에 대해 논의하고 전략을 수립하는 등 향후 추진사항에 대해 상호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또한, 25일 출범하는 Art-Lab 추진단은 가상프로덕션(VP) 기술을 중심으로 대전시와 함께 특수영상 기술 기반조성 및 제작컨설팅 시범사업을 전개해 현재 예타 조사 중인 ‘융복합 특수영상콘텐츠 클러스터 조성사업’의 실질적인 운영주체로서 사전 제작기술 노하우 축적을 수행할 예정이다.


융복합 특수영상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사업은 영화, 드라마, 광고 산업분야를 중심으로, 기존 특수장비 및 공간 임대중심의 사업에서 한층 더 나아가 창의적인 제작기술을 발굴·기획하고 직접 제작지원까지 가능한 기술지원 서비스 운영사업으로서 2021년 3월, 예비타당성조사 최종 선정평가를 눈앞에 두고 있다.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김진규 원장은 “컴퓨터그래픽 등 후반작업중심의 기존 추진된 사업들과는 달리, 융복합 특수영상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사업은 특수영상 기획 및 촬영 분야에 중점을 둔 신규 사업으로, 대전 첨단산업과의 융복합 및 대덕연구단지의 정책적 콘텐츠 개발 과제들과 다양한 협력사업을 창출해 낼 수 있다”며 “현 정부 핵심전략인 뉴딜정책 중 영상산업에서의 연계 활용이 가능하다”라고 말했다.


sunab-46@hanmail.net



Featured Posts
Recent Posts
Archive
Search By Tags
아직 태그가 없습니다.
Follow Us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Social Icon
J&K Contents Group, Inc
7F, 24, Bangbaejungang-ro, Seocho-gu, Seoul, Korea

jkcontentsgroup@jkcontentsgroup.com​

+82 2 3487 5002

© 2016-2020 by J&K Contents Group, Inc. All rights reserved.